커피를 이렇게 먹었더니, 10일 만에 4kg 빠지고 당뇨가 싹 사라졌습니다.

0
134

한 건강 프로그램에 키 158cm에 몸무게는 81kg 정상 체중에 도달하기 위해선 30kg 정도를 빼야하는 상황에 놓인 여성이 출연했습니다.

과거 날씬했던 때도 있었지만 갑자기 비만이 된 데에는 잘못된 식습관도 있지만 건강상의 문제도 있다고 하는데요.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30-1024x682.png입니다

33살의 젊은 나이에 찾아온 당뇨병..

그녀의 상태는 어느 정도인지 확인해보기 위해서 혈당 수치를 체크해보니 식후 혈당 수치가 무려 451로 정상 수치보다 무려 두 배 이상 높게 나왔습니다.

당뇨에서 벗어나기 위해서 살을 빼려고 그동안 구입한 다이어트 식품만 수백만 원에 달했지만 성과는 없었다고 하는데요.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31-1024x576.png입니다

무엇보다도 일반인들과는 다른 당뇨 환자이기 때문에 자신의 질병에 맞는 다이어트를 하고 싶지만 그 방법을 알지 못한 채 무작정 따라한 것이 다이어트 실패의 원인이라고 합니다.

무엇보다 셋째를 가졌었는데 당뇨 때문에 유산까지 하게 되면서 당뇨 개선과 함께 살을 빼고 싶은 이 여성은 ‘마지막이다’ 생각하고 건강 프로그램에 사연을 보낸 것이라고 하는데요.

건강 프로그램에서 그녀에게 ‘이렇게’ 솔루션 해 준 결과 그녀는 10일만에 무려 4kg이나 감량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무엇보다 체중이 4.1kg 빠졌는데 그 중에 체지방이 3.8kg 거의 95%가 지방으로 빠졌다고 하는데, 과연 어떤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했을까요?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32-1024x768.png입니다

우선 그녀는 건강 프로그램의 제안대로 탄수화물이 배제된 채소 위주의 식단을 먹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다이어트를 시작하면서 식사 전 ‘이것’을 즐겨 마셨다고 하는데요.

보통 차를 마실 땐 식사를 하고 난 뒤 후식처럼 마시지만 ‘이것’은 밥을 먹기 전 마시기 때문에 식욕 억제에도 도움이 된다고 하는데요.

‘이것’ 뿐만 아니라 본격적인 식사를 할 땐 건강 프로그램에서 짜준 식단까지 잘 지키는 모습을 보여줬는데, 과연 ‘이것’의 정체는 무엇일까요?

커피 생두 차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33-1024x609.png입니다

바로 ‘커피 생두 차’라고 합니다.

식전에 먹으면 다이어트 효과가 좋은 이유는 바로 커피 생두 가루의 섬유질 때문이라고 해요. (일반 커피 추출물에는 섬유질이 적음)

섬유질이 풍부해 포만감은 물론 변비 해소에도 효과가 좋다고 해요.

무엇보다 클로로겐산이라는 항산화 물질이 들어있어 지방을 분해하고 혈당까지 조절해주는 기능이 있다고 하네요.

커피 생두 가루를 한 티스푼 물에 섞어 식전에 드시기만 하면 된다고 합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34-1024x737.png입니다

그렇게 식전에 ‘커피 생두 차’를 마시고 삶은 달걀, 두부, 닭가슴살, 소고기 미역국 등 철저하게 식단을 지킨 결과 10일 만에 4kg을 감량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무엇보다 인슐린을 60 단위로 맞아도 한 번도 200이하로 내려간 적이 없었다고 하는데요.

무려 129로 내려갔다고.. 임신성 당뇨인데 10일만에 이런 결과라면 정말 기적이 일어났다고 봐도 무방하다고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