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만히 자세만 유지했을 뿐인데” 볼록 튀어난 뱃살이 들어가고 다리 라인도 슬림해졌어요!

0
396

체중 관리와 건강 유지를 위해서 적절한 운동이 필수이지만, 늘 시간에 쫓기는 현대인의 특성상 운동을 하기 위해 시간을 내기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생활 속에서 쉽게 할 수 있는 자세로 무엇보다 직접적인 운동을 하지 않아도 살이 빠지는 자세가 있다면? 이건 좀 해볼만 하지 않을까요? 오늘은 땀 한방울 흘리지 않고 살 빠지는 자세 6가지를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배에 힘을 잔뜩 주는 자세

배를 깊이 집어넣고 힘을 주는 뱃살에 특히 효과가 좋은 이 자세는 드로인 운동이라고도 불리는데요.

평상시에 앉아있을 때나 서 있을 때나 배를 깊이 집어넣고 힘을 주는 자세를 반복하게 될 경우 배의 중앙에 있는 복직근이 강화되면서 예전보다 훨씬 배가 탄탄해져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일상에서 수시로 출근길이나 퇴근길, 일하는 도중에 지속적으로 해보시길 바랍니다.

  1. 발뒤꿈치 들어 올리는 자세

발 뒤꿈치를 들어 올리는 자세는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할 수 있는 간단한 운동임에도 불구하고 그 효과는 엄청난데요.

일어선 상태에서 발뒤꿈치를 들어 올렸다가 내리는 동작은 틈나는 대로 반복해주시면 됩니다.

이 자세는 종아리에 있는 알을 제거해주고 다리 라인이 슬림해지는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1. 책벅지 자세

일본에서도 유행한다는 책벅지 자세는 5cm 이상의 두꺼운 책을 다리 사이에 끼운 뒤 그대로 유지하는 자세인데요.

하루에 30분만 꾸준히 하면, 허벅지 20cm를 줄여주는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처음에는 버틸 수 있을때까지 5분~30분)

상체를 곧게 세우고 앉아 책을 다리 사이에 끼우고 허벅지에 힘을 주면 얼마 지나지 않아 다리가 부들부들 떨리는 것을 느낄 수 있다고 합니다.

  1. L자 다리 자세

누워서 엉덩이부터 뒤꿈치까지 다리 전체를 벽에 붙이고 그대로 유지하면 되는 자세인데요.

하루 15분~20분간 꾸준히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이 자세는 다리 부종을 없애주며 예쁜 다리라인을 잡아주는 좋은 자세라고 하네요.

  1. 책상 위 7초 자세

이 자세는 손바닥을 위로 향하게 한 다음, 책상 위에 놓고 주먹을 쥐고 7초 동안 있다가 이어 손바닥을 아래로 향하게 한 뒤 7초를 버티면 되는데요.

가늘고 슬림한 팔뚝을 만들어주는 기적의 자세라고 합니다.

공부를 하거나 일을 하는 도중 틈틈히 반복하면 그간 원하던 여리여리한 팔뚝을 가질 수 있다고 하네요.

  1. 학다리 걷기

호흡은 코로 들이쉬고 입으로 내쉬고 팔꿈치는 90도, 주먹을 가볍게 쥐어주시고 무릎과 등은 곧게 펴주세요.

다리와 양 무릎이 스칠 정도로 거의 일자에 가깝게 움직여주시고, 발뒤꿈치가 먼저 바닥에 닿게 걸어주세요.

다리가 예쁜 여자 연예인들이 보통 이렇게 걷는 것을 볼 수 있는데요. 이 자세는 특히 선미가 집에서 매일 하기로 유명한 운동입니다.

하루 10분만 투자해서 각선미가 살아있는 학다리를 만들어 보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