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옆 팀 대리님이 알려줌..” 회식 전에 무조건 먹으면 ‘숙취 1도’ 없는 음료

0
246

약사들은 술 마시기 전에 무슨 숙취해소제를 챙겨 먹을까? 하는 궁금증을 가져본 적이 있을 것이다. 이와 같은 궁금증을 풀어주기 위해 유튜브 채널 ‘이너뷰티풀라이프_신약사’에서는 ‘꿀조합 숙취해소제’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약사 유튜버는 대부분의 약사들은 토요일도 출근을 하기 때문에 불금을 즐기려면 술을 마시기 위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술을 마시기 위한 준비라 하면 바로 술 마시기 전에 먹는 숙취해소제를 선택하는 것인데, 그녀는 주로 간 해독 함량이 높으면서 숙취해소를 할 수 있는 숙취해소제를 그날의 TPO에 맞게 선택하는 편이라고 한다.

반대로, 그녀를 비롯한 많은 약사들이 숙취해소제를 선택할 때 절대 안 먹는 숙취해소제도 있다고 한다. 그중 대표적인 것이 바로 컨디이다. 이외에도 상쾌, RU**도 먹지 않는다고 한다.

이어 그녀는 컨디* 한 병을 마실 바에는 차라리 헛개수를 마시는 것이 더 좋은 방법이라며, 술 마시는 중간중간 헛개수를 마시는 것을 추천했다.

약사가 먹는 숙취해소제

1. 토쟁이 그만 토해! 세트 (오령산, 반하사심탕, 메이데이, 토라토라액)

술은 좋아하는데 술만 먹으면 울렁거리고 토하고 싶고, 토하고 나서도 개운하지 않은 이들을 위한 숙취해소제 세트다. 이 세트는 술도 잘 소화시키고, 토하지 않게 도움을 주고, 간을 해독시켜주는 약들이 모두 들어가 있다고 보면 된다.

술 먹고 갈증 나면서 토하고 싶을 때, 오령산과 반하사심탕을 먹으면 큰 효과를 볼 수 있고, 메이데이, 토라토라액을 먹으면 위 벽을 튼튼하게 보호해 주며, 간열을 꺼주는 간 해독 작용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2. 알코올 어벤져스_취할 수가 없다 이건 세트 (라라올라, 이니포텐, 하이간액)

힘내서 폭음하고 싶은 이들 위한 숙취해소제 세트다. 간 해독을 할 때 대표적으로 생각되는 게 ‘urea cycle’이라고 할 수 있는데, 이 해독 사이클은 결국 에너지 생산 사이클과 연동되게 된다.

이 세트에는 urea cycle의 재료로 사용되는 아르기닌, 시트룰린, 오르니친이라는 간 해독 성분이 고함량으로 모두 들어가 있기 때문에 힘내서 폭음을 하고 싶은 날에 먹으면 아주 효과가 좋다.

3. 회식, 이걸로 끝 세트 (강황의 힘, 아르기닌 5000mg)

강황의 힘은 작정을 하고 만든 숙취해소제로 각종 염증과 위염에 좋은 마누카 꿀이 다량 함유되어 있다. 또, 인도산 강황추출물, 깔라만씨, 헛개, 밀크시슬, 각종 아미노산까지 들어있어 장시간 이어지는 회식으로 인한 피로회복에도 큰 도움이 된다.

게다가 부스터 역할을 할 수 있는 간 해독제이자 피로회복제인 아르기닌 5000mg까지 먹으면 숙취로 고통받지 않는 깔끔한 회식이 될 것이다. 이것저것 많이 챙겨 먹기 귀찮을 때, 챙겨 먹으면 아주 좋은 세트라고 한다.

지금 소개한 숙취해소제는 음주하기 30분~1시간 전에 먹는 것이 가장 효과가 좋으며, 음주를 과하게 한 경우 술자리가 끝나고 한 세트 더 챙겨 먹는 것이 좋다.

음주 후 숙취 때문에 고생이라면 오늘 소개한 숙취해소제로 숙취를 해소하는 데 도움 얻기를 바란다. 물론, 지나친 음주는 건강에 안 좋으니 적당한 음주 명심하자.

자세한 내용은 유튜브 채널 ‘이너뷰티풀라이프_신약사’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