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짠데 안 할 이유 없잖아..” 미친 척하고 일주일만 따라해도 시력 1~2단계 올라가는 방법

0
194

최근 많은 사람들이 갖는 공통 관심사는 건강이 아닐까 싶다. 이처럼 시대가 변화하면서 취약해지는 신체 부위도 달라지게 되는데, 그중 중요 신체 부위 중 하나는 바로 ‘눈’일 것이다.

우리 몸에서 중요한 부분 중 하나인 ‘눈’은 장시간 사용하는 스마트폰과 컴퓨터, 점점 심해지고 있는 대기 오염까지 건강한 눈을 지키며 살아가기란 너무 어려운 일이다.

오늘은 매일 혹사당해 떨어진 시력을 일주일 만에 보호하고 개선할 수 있는 방법이 있어 소개하려고 한다.

첫 번째 – 눈의 천연 방어막을 지켜라!

첫 번째 방법은 우리 눈의 천연 방어막인 ‘눈물’을 지키는 것이다. 눈물에는 눈을 보호하는 여러 영양소와 세균을 방어해주는 성분이 있다.

그렇다면 눈의 천연 방어막 눈을 지키는 방법이 무엇일까? 방법은 매우 간단하다. 우리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화장 솜과 녹차 한 잔이면 눈의 천연 방어막을 지킬 수 있다.

먼저 녹차 티백을 따뜻한 물에 우려준다. 그다음 화장 솜 위에 녹차 티백을 올린 후, 화장 솜 하나를 그 위에 또 올려주면 간단한 녹차 찜질 팩이 완성된다.

이렇게 만들어진 녹차 찜질 팩을 눈 위에 올리고 5분 동안 찜질한 후, 녹차물이 촉촉이 스며든 화장 솜으로 눈의 기름샘을 닦아 노폐물을 제거해 주면 녹차 안에 있는 카테킨 성분이 눈 부기 완화와 염증 완화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한다.

두번째 – 눈과 연관된 세 가지 장기를 지켜라!

두 번째 방법은 눈 건강에 중요한 세 가지 장기인 심장, 간, 신장을 지키는 것이다. 각각의 장기가 우리 눈 건강에 미치는 영향과 세 장기를 지킬 수 있는 지압법은 다음과 같다.

심장 – 심장은 전신 혈액 순환 기능을 담당하는 장기로 눈 건강에도 많은 영향을 미친다.

심장을 지켜주는 지압법으로는 팔꿈치 안쪽 주름과 손목 안쪽 주름의 1/3 지점에 있는 극상혈을 눌러주면 심장 두근거림을 완화하고 심장의 기능을 향상 시킬 수 있다고 한다.

간 – 간 기능이 저하되면 기혈 순환이 되지 않아 체내 염증이 유발되고, 이로 인해 시력이 떨어지게 된다.

간을 지켜주는 지압법으로는 무릎 옆에 튀어나온 뼈와 복숭아뼈의 1/2 지점에서 뒤로 2cm 정도 떨어지는 양교혈을 눌러준다.

신장 – 체내 수분을 유지하며, 눈물 상태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다. 신장을 지켜주는 지압법으로는 발바닥을 구부리거나 젖혔을 때 드러나는 중앙 지점을 눌러준다.

이 용천혈은 죽은 사람도 살린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중요한 혈이고, 전신과 신장, 신경 기능에 관여한다고 한다.

위에 소개한 극상혈, 양교혈, 용천혈 이 세 혈 자리를 꾹꾹 5.5.5 법칙에 따라 지압해 준다면 눈 건강과 시력 개선에 큰 도움을 얻을 수 있다.

여기서 5.5.5 법칙이란? 5초 누르고 5초 쉬기 5회 반복하는 것을 말한다. 오늘 배운 솔루션들을 꾸준히 실천한다면 시력도 1~2단계 정도 더 좋아진다고 하니 매일 지쳐가는 우리 눈을 위해 오늘부터 바로 시작해 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