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에 즐비했던 여드름이.. 식단에서 ‘단 하나’가 사라지자 놀라운 변화가 나타났다는 여성

0
341

미인대회에 출전하려 했던 한 아름다운 여성이 어릴 적부터 시달려온 여드름 때문에 고민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그녀는 식단에서 ‘이것’을 뺀 식이요법으로 매끈한 피부를 찾았습니다.

그녀의 매끈한 피부를 되찾은 비결을 소개드립니다.

영국에 사는 라헬 크롤리(22세)는 16살부터 여드름이 시작되어 항상 피부 때문에 고민이 많았습니다.

심각한 스트레스는 물론, 18살 때는 아름다운 미모로 영국 미인대회에 출전했지만 결국 여드름 때문에 포기해야 했습니다.

그럴수록 그녀는 긴 머리스타일과 진한 화장으로 여드름을 감췄고, 그로인해 여드름은 더욱 심각해져만 갔습니다.

자존감은 갈수록 낮아지고, 집 밖으로 출입도 잘 하지 않으며, 아무도 본인을 좋아하지 않을 거라 생각하게 됩니다.

그러던 그녀는 식단을 통해 피부를 개선해보려고 다짐하며, 당당히 민낯으로 SNS에 나섰습니다.

그녀의 달라진 식단은 ‘노 슈가(no sugar)’ 채식 다이어트로 신선한 채소 제철과일 등 자연 그대로의 식재료를 먹으며 설탕이 들어간 음식을 피했습니다.

주로 먹던 식품으로는 채소, 과일, 콩, 곡물, 아보카도, 물 등이며 설탕이 들어간 글루텐 가공식품은 멀리했습니다.

6개월이 지나자 그녀의 피부는 마법 같은 효과가 나타났습니다.

붉게 뒤덮였던 여드름은 사라지고 피부는 깨끗해지기 시작했습니다.

다시 깨끗한 피부를 되찾게 된 그녀는 18살 때 포기했던 미인대회에 다시 출전했고, 최종진출까지 성공했습니다.

한 인터뷰에서 “여드름이 심했던 부분은 흉터가 남긴 했지만 꼭 화장으로 가릴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 식단을 바꾸고 여드름 완치뿐만 아니라 자존감도 높아졌다. 있는 그대로의 나를 사랑한다.”고 밝혔습니다.